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3G 유심을 LTE폰에서는 사용할 수 없다고 합니다. 즉 3G 핸드폰 사이에서는 유심만 바꿔 끼우는유심기변의 방법으로 아주 간편하게다른 핸드폰을 제약 없이 사용할 수 있었지만 LTE폰에는 3G 유심을 끼워서 유심기변을 할 수 없는 것입니다.

사실 LTE가 전국적으로 확대가 되지 않은 시점에서 LTE가 되지 않는 곳에서는LTE폰 이라고 할 지라도 3G를 사용하기 때문에 3G 유심 기변을 못하게 막아 놓을 아무런 이유가 없습니다.

그러나 이통사들의 꼼수로 인해서3G 유심은 LTE폰에서는 사용을 하지 못하게 되어 버렸습니다.


이제 대부분의 스마트폰은 LTE폰으로출시가 될 것이고 유심 기변이되지 않는다면 3G 이용자들은 자연스럽게 무제한 요금제도 없고 비싸기만 한 4G LTE로 대거 이동할 수 밖에 없을 것입니다.

관련 글 참조
갤럭시노트, 국내에는 3G가 아닌 4G LTE 버전으로 출시되는 이유?



LG전자, 고화질 HD 스마트폰 ‘옵티머스 LTE’ 국내 첫 출하 by LGEPR
저작자 표시


그렇게 된다면 당연히 3G 무제한 요금제를 사용하는 사람들은 줄어들 수 밖에 없을 것이고 이통사로서는 3G에서의 무제한데이터 폐지 등을 추진할 수 있게 될 것입니다.


결국은 요금을 쥐꼬리만큼 인하하면서 생색내기를 한 3G 요금제는 서서히 없어질 것이고 비싸게 책정한 4G 요금제가 일반화 됨에 따라 이통사의 이익은 높아가고 소비자의 지갑은 얇아지게 될 수 밖에 없는 상황이 발생하게 됩니다.

실제로 이통사들은 LTE가 되지 않는 지방에서도 버젓히 LTE폰을 개통 판매하고 있습니다. 4G LTE도 되지 않는 곳에서 LTE폰을 판매하며 비싼 LTE요금제를 소비자에게 전가시키고 있습니다. 소비자 입장에서는 LTE가 되지 않아 3G만을 이용하면서도 3G보다 더 비싼 요금제를 내고 있는 것입니다.

이런 판매는 아주 사기성이 농후한 판매 방식입니다.

3G 유심을 4G LTE폰에서 사용할 수 있음에도 불구하고 사용을 못하게 하는 이동통신사와, LTE가 되지 않는 곳에서도 아무런 양심의 가책을 느끼지 않고 LTE폰을 판매하는 일부 이통사 대리점들의 꼼수가 극에 달했다는 생각이드는 것은 비단 저 혼자만의 생각이 아닐 것입니다.

Posted by 젊은시인

댓글을 달아 주세요

태터데스크를 설정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