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봄이 한창인 가운데 거리 곳곳이 꽃으로 가득차 봄내음이 물씬 풍기고 있습니다.

이제는 누가 뭐래도 완연한 봄으로 접어 들었습니다.

평소에 운동을 하러 다니던 길에 만발한 꽃들을 보니 문득 이 길을 무작정 하염없이 걸어도 좋겠다는 생각이 듭니다.

평소에 매일 봐 오던 길이지만 오늘 문득 바라본 길은 아마 내가 본 지금까지의 길 중에 가장 아름다운 길이었을 것입니다.



도로 옆으로 꽃이 흐드러지게 피어 있습니다.

울긋불긋 이라는 말은 바로 이 모습을 보고 하는 말인 것이분명합니다.



길을 따라 끝도 없이 꽃이 피어 있습니다.

정말 무작정 몸과 마음을 비우고 무념무상의 상태로 이 길을 하염없이 걸어가고싶습니다.



걷다가 힘들면 아무 곳에서나 쉬어가도 좋을 그런 길이라서 소개해 드렸습니다.

제 블로그를 방문해 주신 여러분들도 가까운 주위를 둘러 보시고 아름다운 봄의 정취도 흠뻑 맛보시기 바랍니다.

Posted by 젊은시인

댓글을 달아 주세요

태터데스크를 설정하시기 바랍니다.